메뉴 건너뛰기

AllTV

  • 파더스데이 토론토서 잇단 총격 사건..1명 숨지고 10대 등 7명 부상
  • AnyNews
    2022.06.20 12:35:07
  • 파더스데인 어제 온타리오주 토론토에서 총격 사건이 연이어 발생해 1명이 숨지고 7명이 부상 당했습니다.  

    피해자 중에는 10대 소년들도 있었습니다. 

    어제 낮 4시 25분쯤 로렌스 애비뉴 웨스트와 칼레도니아 로드에서 20대 남성 1명이 총상을 입고 그 자리에서 숨졌습니다. 

    앞서 2시40분경에는 험버 블루버드와 앨리안스 애비뉴 근처 주택가에서 15세와 17세 소년 2명이 총에 맞아 중상을 입었습니다. 

    이어 4시15분에는 로렌스 애비뉴 웨스트와 알렌 로드 인근에서 남성 1명이 총상을 입었고, 밤 8시에는 401 고속도로 인근 마캄 로드의 한 주차장에서 남성 3과 여성 1명이 총에 맞았습니다. 

    당시 이곳에선 자동차 랠리 모임이 있었는데 원래 피커링에서 예정됐던 모임이 지역 경찰의 통제로 이 곳에 옮겨진 사실이 알려지자 토론토경찰이 늑장 대응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일고 있습니다. 

    이처럼 어제 하루에만 4건의 총기 사건이 발생하자 존 토리 토론토 시장이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토리 시장은 이런 총격 사건은 더 이상 용납할 수 없다며 경찰 청장과 논의해 총기 범죄를 막을 수 있는 해결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연이은 총기 사건과 관련해 토론토 경찰은 10대 소년 등이 중상을 입기는 했지만 부상자 7명 모두 생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앞서 지난 15일 밤 10시10분에는 노스욕의 쉐퍼드 지하철역 북부 출구에서 총에 맞고 숨진 28세 남성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93387
번호
제목
11635 2022.06.21
11634 2022.06.21
11633 2022.06.21
11632 2022.06.20
11631 2022.06.20
2022.06.20
11629 2022.06.20
11628 2022.06.20
11627 2022.06.20
11626 2022.06.20
11625 2022.06.10
11624 2022.06.10
11623 2022.06.10
11622 2022.06.10
11621 2022.06.09
11620 2022.06.09
11619 2022.06.09
11618 2022.06.09
11617 2022.06.09
11616 2022.06.08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