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BC주민 미국서 가스,음식 구매 가능..BC주 주유 한도 제한
  • AnyNews
    2021.11.22 11:08:40
  • 연방 정부가 브리티시컬럼비아주 주민이 가스와 음식 등 필수 목적으로 미국을 다녀오는 경우 음성확인서 제출을 면제해 주기로 했습니다.  관광이나 여행은 제외되며, 필수 목적이라도 미국에 입국할 때 필요한 여권이나 서류는 챙겨야 하며 각각의 사례별로 면제를 적용할 예정입니다. 대 홍수로 인해 가스 공급에 차질을 빚고 있는 BC주는 지난주 금요일부터 주유 한도를 제한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로인해 광역벤쿠버가 있는 로워메인랜드와 호프, 씨-투-스카이, 썬샤인코스트, 걸프 아일랜드, 밴쿠버아일랜드 지역의 비필수 차량은 오는 12월 1일까지 한 번 방문에 최대 30리터만 주유할 수 있습니다. 단 소방차와 경찰차, 앰뷸런스 이외에 버스와 택시, 스쿨버스, 상업 운송차량과 냉동차 등 필수 차량은 주유에 제한이 없도록 했습니다. 또 주유소는 기름 값을 올릴 수 없고, 연료를 되파는 행위도 전면 금지됐습니다. 한편, 애보츠포드엔 이번주에도 많은 비가 예보돼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90844
번호
제목
10833 2021.11.22
10832 2021.11.22
10831 2021.11.22
10830 2021.11.22
10829 2021.11.22
2021.11.22
10827 2021.11.22
10826 2021.11.19
10825 2021.11.19
10824 2021.11.19
10823 2021.11.19
10822 2021.11.19
10821 2021.11.19
10820 2021.11.19
10819 2021.11.18
10818 2021.11.18
10817 2021.11.18
10816 2021.11.18
10815 2021.11.18
10814 2021.11.18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