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장바구니 물가 또 올라 서민들 '한숨'..야채 가격 9.5% 껑충
  • 손희정기자
    2020.11.19 14:23:16
  • 코로나19 사태에도 물가가 올랐는데 소비자들이 체감하는 장바구니 물가는 더 큰 폭으로 상승했습니다.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지난달 소비자 물가는 전문가들의 예상을 넘어 0.7% 올랐습니다. 

    식료품 가격이 2.3% 오르면서 물가 상승을 주도했습니다. 

    야채 가격은 무려 9.5% 올랐으며, 특히 레터스는 코로나19와 악천후로 인해 26% 가까이 뛰었습니다. 

    외식비가 2.2%, 육류 가격도 1.7% 상승했는데 특히 닭고기 가격은 전년 대비 2.4% 비싸졌습니다. 

    이외에 과일은 전달 대비 2.9% 상승했습니다. 

    이처럼 장바구니 부담이 커지면서 할인 상품을 찾는 사람들이 느는 가운데 푸드뱅크 이용자도 증가했습니다. 

    데일리 푸드뱅크측에 따르면 전년 대비 푸드뱅크 이용자가 5% 늘었습니다. 

    장바구니 물가.jpg


    이처럼 서민들은 갈수록 더 어려워지는데 이에 반해 캐나다 대형 마트들은 재택근무와 외식 중단 등으로 마트 구매가 늘면서 큰 수익을 올리고 있습니다. 

    한 전문가는 올해 뿐 아니라 최근 10년 간 식품 물가 지수가 월급 인상율을 뛰어 넘어 큰 폭으로 오르며 서민들의 가계 부담이 커졌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에 토론토식품정책위원회는 이들 대형 마트들이 기프트카드 등을 만들어 어려운 사람들을 돕는데 적극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이번 코로나 기간 동안 드러난 극명한 불평등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정부가 민간 분야를 모니터링하고 도움이 되는 정책을 세워야 한다고도 덧붙였습니다. 

    한편, 주별로보면 온타리오주의 소비자 물가지수는 0.7%, 브리티시컬럼비아주는 0.5% 올랐으며, 알버타주는 1.1% 상승했습니다. (이미지:토론토스타)


댓글 0 ...

http://www.alltv.ca/179389
번호
제목
9313 2020.11.20
9312 2020.11.20
9311 2020.11.20
9310 2020.11.20
9309 2020.11.20
9308 2020.11.20
9307 2020.11.20
9306 2020.11.20
9305 2020.11.19
2020.11.19
9303 2020.11.19
9302 2020.11.19
9301 2020.11.19
9300 2020.11.19
9299 2020.11.19
9298 2020.11.19
9297 2020.11.19
9296 2020.11.18
9295 2020.11.18
9294 2020.11.18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