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임현수 목사 가족 상봉 늦어져..내일은 만날 수 있을 듯
  • 손희정기자
    2017.08.11 13:52:43
  • 임현수 목사의 가족 상봉이 늦어지고 있습니다. 

    현재까지 임 목사와 특사단 일행이 일본 미 공군 기지에서 캐나다 군용기를 타고 이곳으로 오고 있다는 사실까지는 확인됐습니다. 

    그러나 도착 일정을 철저하게 비밀에 붙힌 탓에 오늘 오후 2시까지도 언제 도착할 지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다만 이르면 오늘, 늦어도 내일은 가족 만남이 이뤄질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임 목사가 석방되며 연방정부의 교섭 경위도 조금씩 드러나고 있습니다. 

    지난해 12월 뉴욕 유엔 본부에서 캐나다와 북한측이 처음으로 협상 테이블에 앉았는데 북측이 캐나다 정부에 대사나 전임 특사 파견 등 외교관계를 요구하면서 결렬됐습니다. 

    당시 캐나다측은 임시 특사 파견을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렇게 수개월 동안 협상이 중단되던 중 지난주 갑자기 북측이 임시 특사단 입국을 허용한 겁니다. 

    이에 대니엘 정 국가안보보좌관과 외무성 디렉터급 2명, 외료진 2명, 군 1명 총 6명의 특사단 구성돼 북한으로 향했습니다. 
     
    정부는 만일을 대비해 국가 원수와 해외 VIP가 이용하는 군용기 2대 보내 일본을 경유지로 삼고, 임 목사 석방 교섭에 나섰습니다. 

    특사단은 북한 현지 시간으로 화요일 저녁 평양에 도착했으며, 40시간 만인 목요일 아침 임 목사와 함께 평양 국제 공항을 이륙해 모두가 기다리는 집으로 향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6708
번호
제목
8 2015.01.26
7 2015.01.23
6 2015.01.21
5 2015.01.19
4 2015.01.16
3 2015.01.14
2 2015.01.12
1 2015.01.09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