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범민주원탁회의 강제징용 해법 규탄..한국서 반발 이어져
  • AnyNews
    2023.03.07 12:41:16
  • 캐나다 범민주원탁회의가 윤석열 정부의 '3.6 강제징용 해법' 발표에 강한 유감을 표하며, 대 일본 치욕외교와 무뇌정권의 일탈을 규탄하는 긴급성명을 발표했습니다. 

    한국 정부의 강제징용 해법은 정부 산하 재단이 국내 민간의 자발적인 기여로 재원을 마련해 판결금과 지연 이자를 주는 제3자 변제 방식으로, 일본 피고 기업은 제외됐습니다.  

    이에 원탁회의는 삼일절 104주년에 치욕스런 망언 기념사로 삼일혁명과 선열들을 욕보인데 이어, 이번 해법은 일제 강제징용(동원) 피해자들의 피눈물과 민족적 자존심은 물론 대법원의 역사적 판결마저 깔아뭉개는 굴욕적 방안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원탁회의는 알아서 기는 구걸외교를 누가 위임했느냐, 독립운동 선열들은 일본에 대든 철부지들로 보이느냐, 일제징용피해자들의 피눈물이 돈 몇 푼으로 닦으면 끝나는 것이냐며 성토했습니다.  

    그러면서 식민 오욕의 민족사가 사죄 반성이나 배상도 없이 묻힐 수 없다며 정부 발표 백지화와 윤석열 정권 타도를 강력히 제창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의 3.6 강제징용 해법 발표 이후 한국에선 반발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징용피해자들은 원하는 건 일본의 진심 어린 사죄 뿐이라며 어느나라에서 온 사람이냐고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외쳤고, 시민.사회 단체들은 해법 철회 촉구 서명 운동을 전개하고 규탄 집회를 이어갈 계획입니다. 

    국가기관인 국가인권위원회도 성명을 내고 강제동원 배상은 단순히 금전 문제가 아닌 인권 침해 사실에 대한 거라며 일본의 인정과 사죄가 먼저라고 지적했습니다. 

    스스로 머리를 조아린 굴종외교라며 사과를 요구한 야당과 달리 여당은 대통령의 대승적 결단이라며 미래를 향한 전향적 조치라고 지원 사격을 해 나갔습니다. 

    이처럼 나라 안의 거센 반발에도 정부는 이달 일본과의 정상회담을 추진하고 있으며 4월 26일에는 미국을 국빈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한편 석동현 민주평통 사무처장이 정부 해법을 찬성한다며 일본에 반성이나 사과 요구 좀 그만하자는 글을 소셜미디어에 올려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과 서울대 법대 동기인 석 사무처장 글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은 참담한 망언이라며 대국민 사과와 사퇴를 요구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97074
번호
제목
266 2016.05.06
265 2016.05.05
264 2016.05.04
263 2016.05.04
262 2016.05.03
261 2016.05.02
260 2016.05.02
259 2016.04.29
258 2016.04.29
257 2016.04.29
256 2016.04.28
255 2016.04.26
254 2016.04.25
253 2016.04.22
252 2016.04.21
251 2016.04.19
250 2016.04.18
249 2016.04.18
248 2016.04.18
247 2016.04.13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