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총선 한인 후보 4명 모두 고배 마셔..지지자와 봉사자에 깊은 감사
  • AnyNews
    2021.09.21 12:38:58
  • 연방총선에 출사표를 던진 한인 후보 4명이 모두 고배를 마셨습니다. 

    한인사회 기대를 모았던 넬리 신 후보는 신민당의 보니타 자릴로 후보에게 밀렸습니다. 

    어제 종료된 연방총선 개표 결과 신 후보의 득표율은 32.3%로, 36.7%를 얻은 신민당 후보에게 1위를 내주며 재선에 성공하지 못했습니다.   

    온타리오주 윌로우데일에 출사표를 던진 이기석 후보는 자유당의 알리 애사시 현역 의원의 벽을 넘지 못했습니다. 

    이기석 후보의 득표율은 34.3%, 애사시 의원은 50.9% 입니다. 

    뉴마켓-오로라 지역에 출마했던 헤롤드 김 후보도 자유당 현역 의원에 38.5% 대 43.3%로 밀렸고, 랭리-앨더그 로브에 출마한 장민우 신민당 후보는 보수당과 자유당 후보에 이어 특표율 19.5%로 3위를 기록했습니다. 

    어젯밤 후보들은 지지자와 자원봉사자들의 끊임없는 응원과 열정에 깊은 감사를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90072
번호
제목
645 2018.04.25
644 2018.04.24
643 2018.04.24
642 2018.04.24
641 2018.04.20
640 2018.04.18
639 2018.04.17
638 2018.04.13
637 2018.04.13
636 2018.04.12
635 2018.04.10
634 2018.04.09
633 2018.04.09
632 2018.04.05
631 2018.04.04
630 2018.04.04
629 2018.04.03
628 2018.04.03
627 2018.04.02
626 2018.03.14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