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ON주 법원, 세입자 화재 사망 사건 집 주인에 벌금형..주인들 소방법 지켜야 경고
  • News
    2015.08.26 10:03:13
  • 온타리오주 법원이 세입자 화재 사망 사건과 관련해 집 주인에게 7만5천달러 벌금형이 선고됐습니다. 또한 18개월 집행유예와 같은 기간 동안 렌트 사업 정지가 내려졌습니다. 법원은 판결문에서 집 주인과 랜드로드는 주정부가 정한 주택 소방법을 지켜야 하며,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게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지난 2013년 11월 20일 세리던 애비뉴 189번지에 있는 3층 주택에서 불이 나 23살의 여성 세입자가 숨졌으며 당시 집 안 곳곳에 화재경보기가 설치됐으나 단 한개도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습니다. 불이 난 하숙집은 방 7개에 부엌과 욕실이 각각 3개씩으로 불법 개조됐으며, 비상구도 규정을 따르지 않았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5262
No.
Subject
13168 2023.09.14
13167 2023.09.13
13166 2023.09.13
13165 2023.09.13
13164 2023.09.13
13163 2023.09.13
13162 2023.09.12
13161 2023.09.12
13160 2023.09.12
13159 2023.09.12
13158 2023.09.12
13157 2023.09.11
13156 2023.09.11
13155 2023.09.11
13154 2023.09.11
13153 2023.09.11
13152 2023.09.11
13151 2023.09.08
13150 2023.09.08
13149 2023.09.08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