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ON주, 노스욕 핀치역 2인조 강도 공개수배..동부선 ATM 이용 여성 골라 범행
  • 손희정기자
    2019.02.08 07:58:25
  • 온타리오주 토론토 경찰이 지난해 11월 노스욕 한인타운에서 발생한 강도 사건의 용의자 2명을 공개 수배했습니다. 


    2인조 일당은 지난해 11월 25일 일요일 밤 11시30분경 핀치역 근처에서 피해 여성을 협박해 휴대전화와 현금을 갈취했습니다. 


    범행 후 흰색 차량을 타고 가던 일당은 샤퍼스드럭마트 인근 톨맨 스트릿에서 두번째 피해자인 남성을 때려 눕힌 뒤 휴대전화와 자켓을 빼앗고는 차를 타고 도주했습니다. 


    용의자 1.jpg

    (용의자 1 사진:토론토경찰)


    경찰에 따르면 첫번째 용의자는 키 170에서 180센티미터 사이의 중간 체격으로 범행 당시 검은색 자켓과 청바지, 야구 모자에 검은색 신발을 신었습니다. 


    용의자 2.jpg

    (용의자 2 사진 : 토론토경찰)


    두번째 용의자는 키 170에서 180센티미터에  중간 체격으로 콧수염이 났으며, 검은색 자켓과 같은색 바지, 흰색 신발을 신었습니다. 


    노스욕 동쪽 핀치 동부 남쪽 빅토리아 파크 애비뉴와 반 혼 애비뉴에서는 여성만 골라 현금을 갈취하는 사건이 잇따라 발생했습니다. 


    범인은 지난 1일 금요일 이곳 현금지급기에서 돈을 찾고 있는 여성의 목에 흉기를 들이대고 위협해 현금을 빼앗은 뒤 기다리고 있던 차를 타고 달아났습니다. 


    이어 5일 같은 장소에서 동일한 수법으로 여성을 협박해 돈을 받은 뒤 도주했습니다. 


    이번 사건의 용의자는 키 168에서 173센티미터로, 범행 당시 짙은색 자켓을 입고 얼굴을 가렸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0543
6213 2019.03.06
6212 2019.03.06
6211 2019.03.06
6210 2019.03.06
6209 2019.03.06
6208 2019.03.05
6207 2019.03.05
6206 2019.03.05
6205 2019.03.05
6204 2019.03.05
6203 2019.03.05
6202 2019.03.04
6201 2019.03.04
6200 2019.03.04
6199 2019.03.04
6198 2019.03.04
6197 2019.03.04
6196 2019.03.01
6195 2019.03.01
6194 2019.03.01
태그
위로